우리꺼 사주세요 , 우리꺼 좋아요 떠들어대고

아무 내용도 없고 그냥 유명 연예인에 기대어 만들어내는 광고들의 홍수 속에서

이런 광고는 가뭄에 단비같은 느낌이랄까?

* 광고속의 젊은 처자는 한국계 미국인 Arden Cho 라고함...
csi newyork 에 한 에피에도 나오는등 여러 활동을 하고 있는 모양임
 http://www.ardencho.com/
09 16, 2010 01:04 09 16, 2010 01:04
iamback 이 작성.

Trackback URL : http://pippen80.cafe24.com/trackback/254

Trackback RSS : http://pippen80.cafe24.com/rss/trackback/254

Trackback ATOM : http://pippen80.cafe24.com/atom/trackback/254


« Prev : 1 : ... 30 : 31 : 32 : 33 : 34 : 35 : 36 : 37 : 38 : ... 251 : Next »